자유

일기예요 2017. 9. 21. 06:16
고속도로 위에서 닭장차를 보았다.
생에 처음이자 마지막 여행을 떠나는 닭들이 철망밖으로 고개를 삐죽 내민채 하염없이 바람을 맞고 있길래 나는 냉동실에 처박아둔 닭안심 1킬로그램과 자유라는것에 대하여 생각해보았다.

자유

그런게 어딨냐

국가라는 시스템안에서 정치와 돈으로부터 자유로울 수 있는 사람은 없다. 아니 꼭 국가에 종속되어 있지 않더라도 태어난 이상 삶을 유지하기 위한 모든 노력과 고통으로부터 자유로울 수 있는 인간은 존재하지 않는다곩

몬 중2병같은 소리냐 싶겠지만 어쨌든 사실이기때문에 여기에 대해 생각하고 있자니 목이 졸리는것같이 느껴진다
당장 뛰쳐나가 비트의 정우성처럼 눈감고 오토바이라도 타야될것 같은 기분이 들지만 나는 사회화된 성인임으로 블로그에 글을 쓴다


반응형
Trackbacks 0 : Comments 5
  1. 걍 지금 오토바이가 2017.09.21 12:15 Modify/Delete Reply

    없어서 못타는거 아니니

  2. ㄴㅁㅇ 2017.09.21 12:16 Modify/Delete Reply

    그래서 김수영을 읽으면서 대리만족

  3. J 2017.09.21 17:55 Modify/Delete Reply

    ㅋㅋㅋㅋ 같은 생각이에요..ㅠㅠ ㅎ

  4. ㄳㅇ 이름 왜 차단이지 2017.09.28 14:36 Modify/Delete Reply

    유진정님 나는 사회화된 성인임으로 블로그에 글을 쓴다 이거 미는 멘트신가여 ㅋㅋㅋㅋㅋ
    기분 탓인가 어디서 많이 본것같네요 ㅋㅋㅋ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