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 안 들어서 좋은 거

일기예요 2022. 1. 8. 16:41


내가 말을 잘 안 듣잖음
모두가 yes라고 할때 fuck no를 외쳐서 어릴땐 자주 맞았음

하지만 이런 점도 도움이 될때가 있음. 어제의 일을 예로 들자면
고기집엘 갔는데 이층에 올라가니 연기가 깔려있는 것임
고기집이라 연기가 좀 나는게 맞긴 한데 뭔가 이상한 느낌이 있었음. 그래서 내 앞에 들어간 팀한테 뭔일 났냐고 물어봄

그랬더니 2층 주방에서 뭘 조리한다고, 괜찮다고 함. 그러더니 앉아서 자기들끼리 담소를 나누었는데 암만 생각해도 뭔가 이상해서 주방에 들어가봄

사람은 없었고 냄비 하나가 활활 불타고 있었음

바로 불났다고 외치고 화재는 초기에 진압됐는데 그 연기 속에 앉아서 놀던 사람들 보면서 대구 지하철 화재 생각이 잠깐 났음

내가 말 잘 듣는 사람이면 괜찮다고 했을때 같이 앉아서 반찬이나 집어먹고 있었겠지?

그니까 나같은 사람도 있어야 된다고 알겠냐?

반응형
Trackbacks 0 : Comments 9
  1. 모드리치 2022.01.08 17:46 Modify/Delete Reply

    위인 유진정 ㄷㄷ

  2. ㅇㅇ 2022.01.08 20:04 Modify/Delete Reply

    ㅇㅇ 님같은 사람이 잇어야 됨

  3. ㅇㅇ 2022.01.08 21:46 Modify/Delete Reply

    와 의인..
    확실히 '내 불안함의 해소' > '내 집단의 일상 유지' 이렇게 생각하는 사람이 건빵 속의 별사탕처럼 있어야 대참사가 줄어드는 것 같음

  4. 12 2022.01.09 00:51 Modify/Delete Reply

    내 소신대로 사는게 최고에요^^ 여럿 살리신 듯

  5. ㅇㅇ 2022.01.09 00:52 Modify/Delete Reply

    좀 튀는 사람보고 저 ㅅㄲ 왜저러냐고 패는게 더 문제인 것 같아요

  6. ㅇㅇ 2022.01.09 17:38 Modify/Delete Reply

    이런 글 너무 좋아요b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