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어래트 홈페이지 1996-2022

생물이예요 2022. 5. 5. 21:24

https://wererat.net/

 

The Wererat's Lair: Sometimes, horror is cute(TM)

wererat.net

 




저는 대학에서 만난 남편 Hugh와 함께 펜실베니아에 살고 있습니다. 우리는 모두 공상과학, 판타지, 공포 게임을 즐기는 역할 플레이어입니다. 우리에게는 인간의 자녀가 없지만 멋진 쥐들과 함께 하는 것을 즐깁니다. 아시다시피 제 취미는 RPG 소설을 작성하고 전체 웹 사이트를 디자인하는 것입니다.

---

쥐와 쥐 관보

이전에 출판된 자료에서 발췌한 내용은 미국 쥐와 쥐 클럽의 허가를 받아 사용되었습니다 .


쥐와 문제가 있었던 한 농부에 대한 옛날 이야기가 있습니다.
어느 날 오후 그는 집 앞 길에서 두 마리의 쥐를 보았습니다. 그는 큰 막대기를 들고 추격했습니다.
그가 그들에게 다가갔을 때 그는 그들이 나란히 천천히 조심스럽게 걷고 있는 것을 보았습니다. 각 쥐는 빨대의 한쪽 끝을 입에 물고 있었습니다. 그는 그들 중 하나가 사실 빨대로 다른 하나를 길로 인도하고 있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자세히 보니 두 번째 쥐가 장님이었습니다.

농부는 막대기를 내려놓고 안으로 들어갔다.

-

이제 항복할 시간입니다. 당신은 쥐 사랑의 터널에 들어서고 있습니다. 쥐는 모피를 가진 천사입니다. 그들은 부드럽고, 따뜻하며, 거부할 수 없습니다. 쥐의 비밀: 쥐는 털 아래에 물방울 무늬가 있고, 쥐는 더운 날 아이스크림을 좋아하고, 쥐는 손싸움을 좋아합니다. 쥐를 놔두면 쥐가 집세를 낼 것입니다.
쥐에게는 두 가지 삶이 있습니다. RAT는 Rambunctious, Adventurous, Terrific의 약자입니다. 쥐는 더미에서 자는 것을 좋아합니다. 쥐는 노는 시간을 발명한 다음 낮잠을 발명했습니다. 쥐에게 키스하세요. 쥐의 소유가 되십시오... 그것이 당신의 삶을 장악할 것입니다


---


래트가이드 팀 소개 섹션에서 타고 간 페이지
던전앤드레곤을 플레이하고 웹사이트를 취미로 만드는 크리스틴 (A.K.A. 웨어래트)이라는 미국 아주머니의 페이지인데
메인화면부터 범상치 않음을 느껴 샅샅이 뒤져보았고 볼수록 맘에 드네

중딩때 학교 컴으로 들어가던 개인 웹사이트들 생각나서 두근거렸음
게다가 2022년 현재까지 관리 중이라니 리스펙~

충동적으로 님 사이트가 정말 맘에 들고 좋은 하루 보내라는 메일까지 보냈는데 10분 만에 답장이 와서 깜짝 놀랐다.

아무튼 이거 보니 나도 홈페이지를 만들고 싶을 지경.. 요새 노코드 노코드 말이 많던데 그거쓰면 코맹도 웹사이드 만들 수 있나요?

반응형
Trackbacks 0 : Comments 6
  1. ㅇㅇ 2022.05.05 22:00 Modify/Delete Reply

    이게 2022년의 사이트...?

  2. ㅇㅇ 2022.05.05 23:01 Modify/Delete Reply

    만들어 보실래요 개발잔데

  3. 남*현 2022.05.05 23:15 Modify/Delete Reply

    와 넷스케이프로 봐야될거 같은 html갬성👍

  4. ㅇㅇ 2022.05.06 04:47 Modify/Delete Reply

    포근하니 너무 좋네요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