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맘대로 펑크백선 21 - 죄수들을 사랑하신 쟈니 캐쉬 성님

SEOUL PUNX 2019.01.08 01:01
전설의 산 쿠엔틴 교도소 라이브 (1969)입니다
San Quentin, walk the line, Folsom Prison Blue 세 곡의 가사를 해석해 보았습니다 




San Quentin, you've been livin' hell to me
You've blistered me since nineteen sixty three
I've seen 'em come and go and I've seen them die
And long ago I stopped askin' why

산 쿠엔틴 이 생지옥같은 자식
넌 1963년 부터 내 피를 말려왔지 
나는 그들이 들어왔다 나가고 여기서 죽는 것까지 보았다네
이유 따위를 묻는 것은 이미 오래전에 관뒀어


San Quentin, I hate every inch of you.
You've cut me and you scarred me through and through.
And I'll walk out a wiser weaker man;
Mister Congressman you can't understand.

산 쿠엔틴, 네 구석구석을 나는 증오한다네 
넌 나를 베어내고 흉터를 새기고 또 새겼지 
나는 조금 더 현명해지고 나약해진채 밖으로 나갈테지
의원님, 이게 어떤 삶인지 당신은 절대 이해할 수 없을거요


San Quentin, what good do you think you do?
Do you think I'll be different when you're through?
You bend my heart and mind and you warp my soul,
And your stone walls turn my blood a little cold.

산 쿠엔틴, 네가 뭘 할 수 있을거 같냐?
니가 날 좀 나은 인간으로 만들수 있을거라고 생각해???
넌 내 심장과 마음을 구겨버리고 내 영혼을 싸매버렸지
그리고 너의 돌벽이 내 피를 조금 더 차갑게 만들었다네


San Quentin, may you rot and burn in hell.
May your walls fall and may I live to tell.
May all the world forget you ever stood.
And may all the world regret you did no good.

산 쿠엔틴, 뒈져버려라
내 살아생전 네 벽이 무너져 말할 수 있게 되기를
세상이 네 존재 자체를 잊어버리기를 
너의 쓸모없음을 깨닫고 후회하게 되기를


San Quentin, I hate every inch of you.

산 쿠엔틴, 네 구석구석을 나는 증오한다네






I keep a close watch on this heart of mine
I keep my eyes wide open all the time
I keep the ends out for the tie that binds
Because you're mine, I walk the line

난 내 맘을 주의깊게 들여다 보고 있을거야
항상 눈을 크게 뜨고 있을거야 
이 묶인 줄의 끝을 꼭 잡고 있을거야
왜냐면 당신은 내것이니까. 난 선을 지킬거야


I find it very, very easy to be true
I find myself alone when each day is through
Yes, I'll admit that I'm a fool for you
Because you're mine, I walk the line

진실은 너무 너무 간단한 거야 
나는 언제나 혼자였지
그래, 당신에게 미쳐있다는걸 인정해야겠어
왜냐면 당신은 내것이니까, 난 지킬건 지킬거야


As sure as night is dark and day is light
I keep you on my mind both day and night
And happiness I've known proves it's right
Because you're mine, I walk the line

밤이면 밤마다 낮이면 낮마다
밤낮을 가리지 않고 당신 생각을 해
그리고 내가 느끼는 행복감이 이 선택이 옳다는 것을 증명해줘
난 제대로 살거야 왜냐면 당신이 내것이니까 


You've got a way to keep me on your side
You give me cause for love that I can't hide
For you, I know I'd even try to turn the tide
Because you're mine, I walk the line

당신은 날 구워삶는 법을 잘 알고있지
당신에 대한 나의 사랑을 숨길 수 없게 만들어
당신을 위해서라면 조수간만의 차도 바꿔 버리리~~
왜냐면 당신은 내꺼니깐 난 정도를 지킬거라고
 

I keep a close watch on this heart of mine
I keep my eyes wide open all the time
I keep the ends out for the tie that binds
Because you're mine, I walk the line

난 내 맘을 주의깊게 들여다 보고 있을거야
난 항상 눈을 크게 뜨고 있을거야 
이 묶인 줄의 끝을 꼭 잡고 있을거야
왜냐면 당신은 내것이니까. 난 선을 지킬거야

  




I hear the train a comin'

It's rolling round the bend

And I ain't seen the sunshine since I don't know when

I'm stuck in Folsom prison, and time keeps draggin' on

But that train keeps a rollin' on down to San Antone


기차 기적소리가 들리네요

모퉁이를 돌아오고 있군요

언제부턴가 햇빛을 본 기억이 없어요

저는 이 폴섬 교도소에 갇혀있고 시간은 오지게 느리게 흘러갑니다

하지만 샌 안토니오행 기차는 계속 굴러가지요 



When I was just a baby my mama told me. Son

Always be a good boy, don't ever play with guns

But I shot a man in Reno just to watch him die

When I hear that whistle blowing, I hang my head and cry


제가 어릴때 엄마는 항상 말하곤 하셨죠

아들아, 언제나 착한아이가 되어야 한다, 절대로 총만은 손대지 말렴

그러나 저는 리노에서 사람을 쐈어요. 단지 그가 죽어가는걸 보려고 말이죠

점호가 울릴때면 저는 고개를 떨구고 운답니다



I bet there's rich folks eating in a fancy dining car

They're probably drinkin' coffee and smoking big cigars

Well I know I had it coming, I know I can't be free

But those people keep a movin'

And that's what tortures me


삐까뻔쩍한 식당칸에선 부자들이 고오급요리를 먹고 있겠죠

아마 커피도 좀 마시고 길다란 시가도 좀 태우고 있을테죠

나도 죄값을 치러야 한다는건 알고 있어요, 나갈 수 없다는 것도요

하지만 그치들은 계속해서 나아가고 있잖아요

그 사실이 나를 미쳐버리게 만들어요



Well if they freed me from this prison

If that railroad train was mine

I bet I'd move it on a little farther down the line

Far from Folsom prison, that's where I want to stay

And I'd let that lonesome whistle blow my blues away


흠 그들이 저를 풀어만 준다면요, 

만약 저 기차가 제 것이라면요 

기차를 좀 더 먼 곳으로 옮길거예요

폴섬 교도소에서 멀리멀리 떨어진 곳으로요, 제가 있고 싶은 바로 그 장소 말이예요

그리고 저 고독한 기적소리에 제 우울함을 날려 보내버릴겁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