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태어나도 우리

리뷰예요/영상 2019. 9. 19. 22:13

https://idpaper.co.kr/counsel/item/item_view.html?

이 소개글 보고 유튜브무비에서 봄. 대여료 단돈 1200원 

다큐의 주인공은 고승의 환생이라는 '린포체' 앙뚜와 그의 보호자겸 스승 우르갼

안그래도 명상원에서 만난 분에게 린포체라는 것에 대해 들은 적이 있다.

티벳에서는 고승이 입적할때 내가 어느 동네에 언제 다시 태어날 것이다 예언을 하고, 그가 죽고나면 실제로 그 동네에 고승의 환생이 태어나며, 전생에 못다한 업을 이루기 위해 그 아기가 린포체가 되어 생불 취급을 받으며 수행을 이어나간다고 한다. 

물론 나는 그 이야기를 전혀 믿지 않았고 그래서 영화를 보기 시작할 때 약간 날이 서있었음

그래 애들은 스스로의 공상을 실제라고 믿어버리는 존재지 뭐 그런 생각을 하며 봤는데 계속 보다보니 앙뚜가 본인이 고승의 환생이라는 확실한 증거를 들이밀어 내 입을 딱 벌리게 해주었으면 하는 생각도 들었다 

그러나 영화가 중반부를 넘어가면서부터 깨달았다. 앙뚜가 린포체건 아니건, 린포체라는 홀 컨셉트가 사실이던 아니던간에 지금 그게 중요한게 아니라는 것을

앙뚜와 우르갼이 서로를 바라보는 시선이 너무나 아름답고 귀여워서 보는사람마저 입이 귀 끝에 걸리게 되고 그 둘의 눈빛 앞에서 린포체라는 일종의 형식은 퇴색되어 버리는 느낌

잘만든 다큐였음. 라이프오브파이 감동적으로 본 사람들은 좋아할듯

 

감독 인터뷰: http://www.cine21.com/news/view/?mag_id=88336

Trackbacks 0 : Comments 2
  1. 왜 눙물이 2019.09.20 11:43 Modify/Delete Reply

    이거 정말 보고싶은데 저 둘 그림만 봐도 자꾸 눙물이 앞을 가려서 못보고있어여...너무 아름다운데 가슴이 미어진달까 ㅠㅠ 동일한 다큐인지는 모르겠는데, 겨울에 둘이 눈쌓인 산맥 같은데 의지해서 겨우겨우 넘어가는 그런 장면도 스치듯 봤는데 그런 고생길이 없어서 마음아파서 못보겠더라구염.. 흑흑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