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커 봄. ㅍㅌㅊ

리뷰예요/영상 2019.10.15 16:03
원스어폰어타임인할리우드 예고편이 충격적으로 재미없길래 대신 조커를 봄 

스포있을 수 있으니 볼사람은 읽지말것

포스터에 상상 그이상의 전율이라는 글귀가 적혀있던데 전율은 1도 없고 걍 상상 그대로임

영화가 엄청 짧게 느껴져서 디 엔드 뜰때 어 뭐야?? 외쳤으니 재미가 아주 없진 않은 듯 하나 만들다 만 느낌

조커엄마 식스핏언더 엄마 배우라 반가웠고 조커 짝사랑 아틀란타 쥔공마누라라 반가웠음. 글고 아틀란타 캐릭터 한명 더 나옴. 뭐 스탭이 같은 사람이라던가 그런건가

보는 내 레퀴엠이라는 영화 생각이 많이 났음
이 영화 줄거리는 몇번이나 읽었고 예고편도 봤는데 용기가 안나서 못보고 있다

레퀴엠 줄거리: 우울한 주인공 할줌마 유일한 낛이 토크쇼 보는건데 운좋게 그 토크쇼 출연기회를 잡아서 그날 빨간 드레스 입고나가려고 다이어트약 졸라 처먹고 정신이 나가버림. 아들이랑 아들여친은 마약중독자고 마약 살 돈 벌려고 여친이 하드코어 매춘하게 됨

예전에 그런 생각을 한적이 있는데 왜 사람들이 정치가 사생아라던가 몰락한 탑스타같은거 보면서 막 동정을 표할때가 있잖음. 근데 난 그런 이야기를 들었을때 딱히 마음이 움직이지 않는단 말임 

그런류의 멋이 좀 있는 비극은 맘먹기따라 꽤 선정적으로 소비할 수 있는 것이라고 봄. 지금 사람들이 설리 자살 뉴스에 대흥분하는 것 처럼
  
근데 조커나 레퀴엠 할줌마같은 소시민의 궁색한 비극은 모랄까 누렇게 뜬 벽지같은 느낌? 걍 너무 싫어서 눈을 돌리고 싶은 느낌임

조커가 본인 생부가 시장후보라는 이야기에 집착하다 그것이 사실이 아니라는것을 깨닫고 미쳐버리는것도 같은 이유

거물 정치인 생부에게 존재를 부정당하는것 - 비극 (소비가능한 가치있는 스토리) 
거물 정치인은 생부가 아니었고 모든게 초라한 삶을 살아온 자기 엄마의 망상이었을 뿐이라는 사실을 깨닫는것 - 희극 (소비불가능한 가치없는 스토리)

그래서 잘짜여진 설정이라는 생각은 들었는데 극장까지 가서 봐야되는 영화냐 하면 딱히?

호아킨 피닉스의 춤과 조커된 순간 급 멋있어지는 장면, 영상미는 좋았음 영화보고 나면 춤추고 싶어짐 


 







Trackbacks 0 : Comments 9
  1. ㄴㄴㄴㄴ 2019.10.15 16:13 Modify/Delete Reply

    성별이랑 성향은 좀 타는 것 같음. 모1쏠아1다찐1따남자라면 몰입도가 상당할 듯. 나도 존재감 없고 인기없는 찐이라 연애까지 망상인거에서 몰입도가 올라감. 반대로 보통 찐따에 대한 본능적인 거부감이 있는 여자라면 자레 드레토 같은 사랑꾼 간지남 보다 매력 없을 것 같음

    • ㄴㄴㄴㄴ 2019.10.15 18:35 Modify/Delete

      매력은 영화 캐릭터 일때 말한거ㅋㅋㅋㅋ

  2. 윤인수 2019.10.15 20:47 Modify/Delete Reply

    레퀴엠 생각보다 덤덤하던데요? 음악하고(럭스 어쩌고저쩌고) 카메라워킹은 좋았음(내가 약한거 같은 느낌? 약빨았음 눈깔이 저런 시야이지 않을까? 싶은 느낌?) 전시가음돠!! 필요하신 선물있음 말씅채주시길!!

  3. ㅇㅇ 2019.10.16 10:28 Modify/Delete Reply

    남자찐1따들이 조커에 자지러지는거 보니까 몇년전에 여자찐1따들이 아가씨 보고 지 프로필에 내 인생을 망치러온 나의 구원자 도배하던거 생각나서 남자랑 여자는 확실히 다르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음.
    멋이있는 비극이란 문구보고 드는 생각인데 설리 자살같은건 사람들이 소비하기 바빴지 누구도 쟤 죽음을 슬퍼해주지 않는군 하는 생각이 들어 걍 입맛이 텁텁해짐니다

  4. 김뉸정 2019.10.16 13:10 Modify/Delete Reply

    호아킨피닉스가 멱살잡고 질질 끌고간 캐릭터영화라고 생각하고 나왔는데 곱씹을수록 플롯도 연출도 나쁘지 않다는 생각이 계속 드네여 뻔한걸 뻔하지않게 스위치업!

  5. ㅇㅁ 2019.10.18 22:03 Modify/Delete Reply

    아악ㅋㅋ 윗댓글에 찐따 남자들이 몰입도 어쩌구 댓글보니 조커 n차관람한다고 sns에 광고해대는 찐따남이 생각났어요

  6. ㅇㅇ 2019.10.26 17:45 Modify/Delete Reply

    아오 ♬♫♬노잼 나 찐따라 공감하고 재밌을줄 알았는데 걍 배트맨 가족들만 불쌍 왜 찐따들이 좋아하는지는 알겠음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