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적에서 벗어나기

남성과여성이예요 2015.06.25 12:40

동거인2가 목포 여대생 살인사건편 그알을 보여주었음


수사관들이 지인대상으로 수사를 할때 범인이 원한관계에 있는 사람은 아닐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왜냐하면 여자가 통화하면서 울었다고 하길래.. 내가 이십대 초반에 비슷한 경험을 한적이 있거든


그날 나는 남친과 싸운뒤 뛰쳐나와 밤거리를 걷고 있었음. 처음엔 화가나서 씩씩거렸는데 걷다보니 서러워지길래 쫌 울었음. 눈물을 닦고 터덜터덜 걷고 있는데 뒤에서 누가 잡더라고 


술냄새를 팍팍 풍기는 젊은 남자였다

다짜고짜 오늘 저랑 같이 가지 않으시겠냐길래 짜증이 뽝 나서 아 됐어요 하고 다시 걸었음

그런데 한참 걷다가 왼쪽에 좁은 골목이 있는 길이 나왔거든 거기서 갑자기 뭐가 튀어나오더니 허리를 잡고 끌고 들어가는거라


그 남자였지 

난 내가 그런상황에 처하면 되게 의연하게 대처할수 있을줄 알았음. 근데 의연은 개뿔 어떻게 도망쳤는지 기억도 잘안남. 막 우워어소리지르면서 몸싸움하다가 남자가 자빠지는 바람에 빠져나왔던거 같음 


너무 놀랐음. 대로변으로 달아나자마자 남친한테 전화걸어서 내가이런일을 겪었다고으왕왕왕 하니까 남친이 튀어나왔고 또 어떻게 도망친 그남자를 찾았네. 그래서 그남자는 두들겨 맞고 남친 핸드폰이 빠개지고 모 그렇게 사건이 마무리 되었다. 남자가 만취한 상태가 아니였다면 난 강간을 당했겠지 


그래서 생각을 해봤음. 왜 내가 표적이 되었을까? 

난 중고등학교때 바바리맨도 만나본적이 없음. 가출했을때 아저씨들이 종종 찝적대긴 했지만 싫어욧하면 사라져 갔고 이렇게까지 본격적인 성범죄에 노출된적은 처음이였다. 


근데 그날은 내가 울었고 슬퍼서 터벅터벅 걸었다.

성욕만땅인 남성의 심리는 굶주린 포식자의 그것과 유사하다고 한다. 

냥의 성공률을 높이기 위하여 가장 약해보이는 개체를 공략하는것이다. 실제로 강간범들이 희생자 걸음걸이를 그렇게 본다고


이 이야기를 하면 가끔 분노를 하는 여성들이 있다. 

왜 피해자에게 책임을 전가하는 듯이 말을 하냐는 것이다. 그러면 나는 매우 깝깝해진다

여자는 그럼 슬플때 혼자 터벅터벅걸어다닐 권리도 없냐고? 아 권리야 있겄찌 근데 권리고 나부랭이고 인적없는 밤길 그러고 돌아다니면 먹잇감이 될 확률이 높아지는게 현실이라는 거임         


남성의 성욕에는 무시무시한 구석이 있다. 

나는 십대때부터 성욕이 매우강한 남성들을 접해 보았고 그들의 행동양식을 가까이서 지켜볼 기회가 많았기 때문에 일종의 학습을 하게 되었다

일례로 내가 색계라는 영화를 각각 다른 남성들과 세차례에 걸쳐 보았는데 그들은 인종도 국적도 나이도 모두 달랐으나 영화를 보고난 직후 모두 정확하게 같은 행동을 하였음. 해로운 행동들은 아니였는데 걍 너무 똑같으니깐 뭔 로보트들을 보고 있는것 같아서 웃기면서도 좀 섬뜩했음    


거짓말을 전혀 하지 않는 사람이 상대방의 거짓말을 파악하지 못하는 것처럼 내가 해끼칠 맘이 없으니 상대방도 나에게 해를 끼치지 않겠지 이런것이 매우 위험한 생각인 것이다. 근력이 약한 개체일수록 온순함과 순진함 이딴 덕목 따위는 하루빨리 갖다 내버려야 할 필요성이 있음


Trackbacks 0 : Comments 7
  1. 어벙 2015.06.25 15:47 Modify/Delete Reply

    색계를 본 후 했다는 행동이 궁금합니다. 예상은 가지만.

  2. 2015.06.26 06:27 Modify/Delete Reply

    아 유진님 정말 다행이네요. 그 개자식을 팰수있었던것도요. 하물며 여자한테 조신해라 참하게 다녀라 이런 무더기로 훈육받고자란 대부분여성분들은 어떻게 다닐까 싶어요. 밤길이랑 혼자다니는길 이런것보다 평상시에도 남자들이 상황만 조성되면 누가 어떻게할지 모른다는걸 생각하니. 이래서 여자가 주도권을 놓지말아야하는게 정말필요한듯

    • 유 진 정 2015.06.26 17:45 신고 Modify/Delete

      ㅇㅇ 그래서 요새 고등학교에서는 여자애들한테 부랄차기 교육시킨데여 아주 바람직한 현상이라고 생각험 개인적으로는 초등학교때부터 시켜야 하지 않을까 싶음.. 그리고 여자애들 피구같은거 깔짝깔짝 시키지 말고 럭비나 축구같은거 가르쳤음 좋겠음

  3. 슬기 2015.06.30 20:04 Modify/Delete Reply

    색계보고 무슨행동했어요전예상도 못하겠어요 모르겠음

  4. 너무 궁금해요 2019.11.10 01:28 Modify/Delete Reply

    색계를 보고 무슨 행동을 했다는 것인지..알려주실 순 없을까요 ㅠㅠ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