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치봄에 대한 생각

남성과여성이예요 2015. 7. 7. 23:56






일전에 누가 너 블로그 가봤는데 글을 넘 막쓰는거 아니냐 익명도 아니고 그러다 해꼬지 당하는 수가 있다 모 그런이야기를 함.


urmmmmmm.......................

이까짓 수위의 글을쓰면서 눈치까지 볼수는 없다고 생각한다. 내가 여기다 뭔 핵폭탄 제조하는법 올리는것도 아니고


이십대 초반의 나는 아저씨들이랑 사이가 별로 좋지 않았다. 

왜냐하면 아저씨들이 싫어하는 짓을 골라서 했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그들의 시계안에서 담배태우기

이거 때문에 시비가 자주 붙었었는데 쫌 귀찮고 빡치긴 했지만 계속해서 했다.

첫번째 이유는 걍 숨어서 피는게 너무 촌스러운것 같아서였고 

두번째 이유는 이것을 익숙한 풍경으로 만들어야 한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이름하여 *개저씨 의식개조 십년계획*

손쓸수 없을만큼 씹저씨화가 진행된 이들은 버리는 패라고 쳐도 중간계에 속한 다수의 남성들은 같은 풍경을 반복하여 목격하다 보면 아 우리가 피우면 여성도 피울수 있는건가 부다, 또는 맘엔 안들지만 여기서 지랄하면 시대에 뒤떨어진 노땅 취급을 받겠지 하는 두려움을 학습하게 될것이라고 생각했다. 인간은 적응의 동물이니깐

물론 나혼자 낑낑댄다고 바뀌는건 없을테지만 전국엔 나와같이 생각하는 무수한 여성들이 있을것이라고 믿어왔고 요즘 여자알바생들이 가게앞 흡연구역에서 당당하게 연초한대 땡기고 있는 모습을 보면 그래서 기분이 좋음


개저씨들의 행패가 두렵다고  자꾸만 냄새나는 공중화장실 같은데서 담배 숨어 피우고 하고싶은 말 꾹꾹 참고 살다간 눈치충으로 전락하여 영원히 눈치만 보다가 후회의 눈물을 비처럼 흘리며 인생을 마감하는 수가 있다.

그런건 너무나 지옥같지 않은가?


Trackbacks 0 : Comments 14
  1. z 2015.07.08 07:37 Modify/Delete Reply

    그렇다

  2. ㅁㅁ 2015.07.08 10:06 Modify/Delete Reply

    좋은 성평등 실천운동이라고 생각합니다

  3. aaa 2015.07.08 18:59 Modify/Delete Reply

    인터넷 상에서 이런 글도 못쓰면 어디다 쓰라는건지 모르겠네요

  4. 아련 돟네 2015.07.09 06:04 Modify/Delete Reply

    대학때 늘교정에서 나와서 핌.
    지금 개저씨가된 남자 선배들이 대놓고 ㅈㄹ했지만 계속 피움.
    결국 내 여자후배들 중에 담배 피우는 애들은 다 편해짐.

  5. Hye 2015.07.09 17:05 Modify/Delete Reply

    언니 멋쪄여 근데 막쓴글은 도대체 어디????

  6. 자취1년차 2015.07.09 23:21 Modify/Delete Reply

    대한민국 대한저씨 다 족구하라해

  7. windprism 2015.07.11 10:05 Modify/Delete Reply

    전국엔 나와같이 생각하는 무수한 여성들이 있을것이라고 믿어오신것... 맞습니다.
    부산 울산 경남 지역에서 요즘 자주봐요. 어젠 초량의 한 요양병원장례식장 입구에서도 봄

  8. ㅇㅅㅇ 2015.07.11 13:45 Modify/Delete Reply

    그러네

  9. ㅇㅇ 2015.07.11 22:16 Modify/Delete Reply

    ㅇㄱㄹㅇ

  10. 2016.04.21 00:07 Modify/Delete Reply

    남자로서, 특히 미국 살다 온 사람으로서,
    여성이 담배 피는 거 전혀 꺼리지 않는다고 생각했는데..
    지금 곰곰히 추적해보니 무의식적으로는 그렇게 생각했을 수도 있겠네요.

    사실 담배 자체를 싫어해서일수도 있구요..

  11. ㅇㅇ 2016.09.09 18:33 Modify/Delete Reply

    짱멋지다

  12. 진정게이야 2019.12.11 15:47 Modify/Delete Reply

    ㅇㅂ

  13. 2020.09.11 21:36 Modify/Delete Reply

    마지막문단 가슴에 세기고 눈치 안 보고 살아야지

  14. ㅇㅇ 2020.09.12 17:20 Modify/Delete Reply

    글이 유니크합니다.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