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편한 그림

리뷰예요/미술 2018.09.17 06:52
https://www.dogdrip.net/177409996

애들 그림은 왠만해서는 멋있음 왜냐면 아무 생각없이 걍 그리고 싶다는 욕망 하나로 그리는거니까

근데 전시장에 걸린 얘 그림은 이걸 그리면 칭찬받겠구나, 어른들이 좋아하겠구나를 계산하고 그린티가 나서 보고있기가 불편함. 말하는것도 마찬가지

대안학교 졸업생들 생각도 나는데 나 고등학교를 선생들한테 하도 뚜드려맞고 다녀서 대안학교 나왔다는 애들 보면 부러워했단 말임
근데 안부러워 하게 된게 그들의 경향성을 발견하고 나서부터인데 그게 모냐면

1. (너무 심하게) 동정적임

2. 정치적으로 치우쳐있음 (e.g GMO기업은 악마)

3. 특정 어른들이 좋아할 만한 행동과 말만 함. 근데 본인들은 그게 자신의 주관인줄 착각하고 있음

4. 밝아보이는데 알고나면 좆나 우울함 왜냐면 deep down 어느곳에서는 자기도 뭔가 이상하다는걸 알고있기 때문에

5. 좆나 우울한 이유 한가지 더 : 현실과 이상의 충돌로 인한 인지부조화


암튼 나는 저 링크에 나오는 이수라는 애의 다크써클과 같이 전시하는 민중작가들의 리스트가 마음에 걸림
개 코에 개 걸쳐져 있는 그림같은건 귀여운데 구린거 안배우고 잘컸으면 좋겠다
Trackbacks 0 : Comments 23